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창군, 남성현 산림청장 방문 현장 점검

산사태 복구공사 현장방문, 임업인 의견 수렴

거창군은 지난 21일 남성현 산림청장이 지역 내 산사태 피해 복구 현장을 점검하고 거창군 선도 임업인을 찾아 임업인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등 산림 분야 현장점검을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남 청장과 함께 이병철 거창부군수, 정철호 서부지방산림청장, 신대호 경남도청균형발전본부장 등이 함께 신원면 수원리 일대 산사태 복구사업 현장을 방문해 관계 공무원을 격려하고 공사 추진 사항을 보고 받았으며 우기 산림재난 예방 및 대응체계에 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남 청장은 안전(인명)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업장 내의 안전관리를 강조하며 “철저한 공정관리와 신속한 사업추진으로 장마 전까지 복구공사가 완료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이후 2022년도 산림청 ‘이달의 임업인’에 선정된 모범독림가 유형열 임가와 신지식임업인 강삼석 임가를 방문해 임업인들이 현장에서 겪는 여러 고충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등 임업 발전을 위한 토론의 장을 가졌다.

한편 거창군은 올해 국비 포함 12억 원을 투입해 우기 전 산사태 발생 피해지 복구공사를 완공하고 집중적으로 사후 관리를 하는 등 산림재난에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