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3.0 지리산정보
지리산 통합브랜드, '지리산둘레보고' 확정지리산권 7개시·군 공동브랜드 … 청정자연의 이미지 부각
   
▲ 지리산둘레보고 통합브랜드.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
지리산권역에 인접해 있는 7개시·군이 공동 참여하는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이 공동브랜드를 공모한 결과 ‘지리산둘레보고’라는 명칭으로 확정했다.

14일 함양군에 따르면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이 지리산관광 통합브랜드를 개발하기 위해 작년 10월부터 대국민 브랜드공모전 및 국내 전문업체를 통해 다양한 공모안을 수렴한 결과 지난달 30일 ‘지리산둘레보고’로 결정했다.

‘지리산둘레보고’는 지리산권역 7개시군의 통합관광브랜드로서 “지리산에 관광 오면 주변 7개 시·군의 문화, 자연유산도 함께 본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디자인은 지리산관광권의 핵심요소인 산과 강을 중심으로 청정자연의 이미지가 부각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은 통합브랜드가 확정됨에 따라 순차적으로 지리산권 연계 관광상품 개발과 중저가 숙박시설, 농촌문화관광 시범마을, 지리산권 통합축제 등의 사업계획을 다양하게 전개할 예정이다.

특히 관광객 편의를 위해 중저가숙박시설에 대한 지리산둘레보고 인증제도를 적용하여 지리산권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보다 안락하고 편안한 숙박을 제공할 예정이다.

진담욱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 본부장은 "지리산권 주변 7개시군을 통합하는 브랜드로서 관광뿐 아니라 경제, 문화 산업에 있어 구심점이 되는 브랜드로 육성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은 남원시, 구례군, 장수군, 함양군, 산청군, 곡성군, 하동군 등 7개 지방자치단체가 지리산권역 각종 기반사업에 공동으로 참여하기 위해 지난 2008년 설립됐다.

이용우 기자  leeyw@seobunews.com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