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박항서 감독의 고향… 산청, 스포츠 전지훈련 유치 나선다
  • 서부경남신문
  • 승인 2018.12.18 12:32
  • 호수 0
  • 댓글 0

내년 예산 추가확보…유치委 개최
올해 테니스·씨름 등 1131명 유치
유소년 동계훈련 등 유치도 나서

박항서 감독의 고향이자 축구의 고장인 경남 산청군이 스포츠 전지훈련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산청군은 최근 ‘산청군 스포츠전지훈련유치위원회’를 열고 2019시즌 전지훈련팀 유치·지원 계획을 심의·의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산청군은 내년부터 올해 보다 대폭 늘어난 1억9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전지훈련팀 유치를 지원할 계획이다.

군은 올해 2018시즌에는 축구, 테니스, 씨름, 태권도 등 4개 종목 43개팀 1131명의 전지훈련팀을 유치했으며, 내년 2019시즌에는 6개 종목 90개팀 2300명의 전지훈련팀 유치를 목표로 세웠다.

우선 내년 1월4일부터 17일까지 14일간 예정된 ‘산청CUP 전국유소년 축구동계훈련’과 1월17일부터 30일까지 진행할 ‘산청 천왕봉배 윈터리그’ 유치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박정준 산청부군수는 “2019시즌에 개최되는 산청 천왕봉배 윈터리그에는 고려대와 숭실대, 홍익대 등 서울 명문 축구팀이 참여한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전지훈련팀 유치에 나서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산청군 관계자는 “전지훈련팀 유치를 통해 우리 군의 우수한 체육시설 인프라를 홍보함은 물론 한방약초의 고장 산청군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서부경남신문  webmaster@seobunews.com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