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거창군 "CCTV 빅테이터 분석을 통해 최적 장소 찾아"지수 높은 5개 지역 우선 설치
  • 서부경남신문
  • 승인 2018.12.26 17:49
  • 호수 0
  • 댓글 0

거창군이 빅데이터 분석과 부서간의 협업과 현장실사 등을 바탕으로 영상기록장치(CCTV) 최적지 장소를 시범적으로 설치했다.

27일 군에 따르면 빅데이터 분석에는 방범용 CCTV 설치현황, 상가업소 현황, 범죄 취약 거주인구 정보 등 13종의 원천데이터를 바탕으로 행정안전부에서 구축한 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을 활용해 우선 설치 지수를 도출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분석결과 CCTV 설치 지수가 높은 5개 지역에 대해서는 주변 환경 파악 등 CCTV 우선 설치가 필요한 지역인지를 판단하기 위해 현장 실사를 진행했다.

빅데이터 분석결과와 현장실사를 종합해 거창읍 거열로2길 63번지 인근 지역이 아파트 밀집지역으로 소도로(골목) 방향이 감시 취약하다는 판단에 CCTV를 시범 설치했다.

이번 분석은 행정안전부에서 2016년에 구축한 빅데이터 공통기반 표준분석모델을 활용해 거창군에서 직접 원천 데이터 수집 및 분석, 결과도출 등 자체 분석으로 예산절감 효과를 거두었을 뿐만 아니라 데이터 기반의 빅 데이터 분석을 통한 과학행정 실현의 첫발을 내딛은 것으로 평가된다.

군 관계자는 "빅데이터 분석결과 CCTV 설치지수가 높은 지역에 대해서는 2019년 CCTV 정책 수립 시 반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부경남신문  webmaster@seobunews.com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