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산청에도 ‘작은 영화관’ 설립된다

신안면에 남부문화체육센터 건립
수영장 및 체력단련장 시설 조성
2020년 2월 준공 주민복지 향상

산청군 신안면 남부문화체육센터 조감도.

산청군에 지역 내 첫 영화관이 설립된다.

9일 군에 따르면 남부 6개 면의 중심지 역할을 하는 신안면에 남부문화체육센터가 지난해 말 착공에 들어가 오는 2020년 2월께 준공예정이다. 특히 산청군에서 처음으로 작은 영화관이 설치돼 주민들의 문화 복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총 사업비 84억원이 투입되며 연면적 2513㎡로 지하1층, 지상 2층 규모로 지어지는 문화체육센터는 지상 1층에는 25m, 4레인의 수영장과 카페테리아가 설치된다. 지상 2층에는 100석 규모의 작은 영화관과 체력단련장이 들어선다.

군은 상대적으로 접근성이 좋은 신안면에 시설이 조성되면 지역 주민들의 여가 선용은 물론 복지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작은 영화관이 설치되면 그동안 영화 관람을 위해 먼 인근도시로 나가야했던 불편함을 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군은 이번 작은 영화관 건립으로 지역주민은 물론 학생들도 문화생활을 두루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산청군 관계자는 “문화체육시설 건립사업으로 주민들의 건강과 체력증진은 물론 여가선용과 복지향상 등의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설 조성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인숙  yoonis@seobunews.com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