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창문화원, 경남 어르신 농악경연대회 ‘최우수상’문화원·한울소리 풍물패 참가
  • 서부경남신문
  • 승인 2019.09.28 20:11
  • 호수 27
  • 댓글 0

거창군은 25일 ‘제11회 경남도지사기 어르신 농악경연대회’에 거창문화원(원장 이종천)의 한울소리 풍물패(회장 표상권)가 참가해 최우수상의 영예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경남도지사기 어르신 농악경연대회’는 우리 민족고유의 전통문화인 농악을 계승하고 어르신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경남문화원연합회(회장 이수영)가 주최하고 경상남도가 후원하는 행사이다. 매년 도내 시군 문화원의 신청과 경합을 통해 경남문화원연합회에서 개최장소를 결정하게 된다.

지난 2009년 제1회를 시작으로 올해는 고성군에서 대회를 유치해 고성문화원 주관으로 행사가 진행됐다. 24일 고성스포츠파크 보조경기장에서 60세 이상 어르신들로 구성된 도내 시군 문화원 농악단 17개 팀과 응원단 1,000여 명이 참가해 열띤 경연이 펼쳐졌다.

특히 이날 대한노인회 거창군지회 읍면 임원 200명이 연수 차 인근에 왔다가 대회가 있다는 소식을 듣고 현장에 들러 거창문화원 회원들과 함께 열띤 응원과 격려를 전했다. 이번 대회에 거창군 대표로 출전한 한울소리 풍물패 32명은 군민의 성원에 힘을 받아 평소 갈고 닦은 기교와 진법을 유감없이 발휘해 최우수상의 영예를 거두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