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김일수 도의원 통합당 탈당 “큰 인물 귀향으로 당을 떠난다”

김일수(거창2) 경남도의원이 16일 미래통합당을 탈당했다.

이날 김 의원은 입장문을 통해 “우리 지역의 변화와 발전을 희망하는 지역민들의 민심을 외면한 공천과정이 발목을 잡았다”며 “모처럼 찾아온 지역발전을 실현 할 수 있는 큰 인물의 귀향”으로 당을 떠난다고 밝혔다. 큰 인물은 김태호 전 경남지사를 의미한 것으로 보인다.

이어 “단지 정치를 꿈꾸면서부터 생각해 온 거창의 발전을 향한 저의 생각을 실천하고자 하는 과정에서 생긴 생각지 못한 상황에 대한 대처라 생각해주면 고맙겠다”며 “미래통합당이 싫어서 떠나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당을 떠나는 이유에 대해 “승강기 대기업의 유치를 통해 명실상부한 세계 승강기 산업의 허브도시를 완성해 할 때라 생각한다”며 “저와 생각을 같이하는 후보는 한 분 밖에 없다”고 했다.

한편 김일수 도의원의 탈당으로 경남도의원 거창선거구는 1, 2선거구 모두 무소속으로 변했다. 거창1 선거구는 강철우 도의원이 무소속으로 당선된 곳이다.

특별취재팀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특별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