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산청새마을회 수제 마스크 6500개 제작단성면 부면장도 40개 제작
  • 서부경남신문
  • 승인 2020.03.23 20:49
  • 호수 39
  • 댓글 0
산청새마을부녀회가 손수 면마스크를 만들고 있다. <사진: 산청군>

산청군새마을회(회장 이천세)가 마스크가 필요한 취약계층 주민에게 전달하기 위한 수제 마스크 6500개를 제작한다.

새마을회는 부녀회(회장 최영내) 회원 30여명이 재봉틀 11대를 동원해 마스크를 제작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새마을회는 산청군에서 마스크 6000개, 경남도새마을회(회장 오진윤)에서 500개를 만들 수 있는 재료를 지원 받았다. 새마을회의 수제 마스크 제작 소식을 듣고 전문 재봉기술을 가진 산청읍 지역주민 강대선씨와 임금주씨가 봉사활동에 동참해 마스크 제작에 힘을 보탰다.

한편 단성면에서는 반연경 부면장이 면마스크 40개를 직접 제작해 면사무소 직원과 공공근로자들에게 전달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