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사진
꽃향기 가득한 화전

벚꽃이 졌다. 뒤를 이어 피어난 진달래도 지고, 철쭉이 버들나무 싹과 함께 피어나고 있다. 화창한 봄 날씨를 맞아 지리산 자락인 함양군 마천면 창원마을에서 한 가족이 진달래, 유채꽃, 쑥 등 소소하게 만든 간식으로 화전을 맛보고 있다. <사진: 김용만 함양군 주무관>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