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함양군 어버이날 맞아 ‘효(孝)꾸러미’ 전달

1350가구 일일이 찾아 다녀
안부 여쭙고 위문품도 전달

함양군이 어버이날을 맞아 어르신가구에 ‘효(孝)꾸러미’를 전달했다. <사진: 함양군>

함양군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군내 어버이날 경로행사 등이 취소된 가운데 취약계층 어르신들을 직접 찾아가 감사의 마음이 가득 담긴 선물을 전달했다.

7일 군에 따르면 함양군이 직접 운영하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에서는 어버이날을 맞아 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 어르신가구에 생필품 등으로 구성된 ‘효(孝)꾸러미’를 전달하며 지역사회의 경로효친과 효행사상을 고취하기 위한 활동을 하고 있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인력 122명이 직접 ‘효(孝)꾸러미’를 정성스럽게 준비하고 돌봄대상 어르신 1350여명의 가구를 일일이 찾아 어버이날의 의미를 되새기며 안부를 여쭙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군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미뤄졌던 노인맞춤돌봄서비스사업 신규 이용대상자 서비스 신청을 현재 읍·면사무소에서 접수하고 있으며, 거주지 해당 읍·면사무소에 방문·전화·팩스·우편 등의 방법으로 신청하면 된다.

대상 자격은 65세 이상의 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계층 또는 기초연금 수급자로 독립적 일상생활에 어려움이 있는 것이 확인된 어르신으로, 대상자로 선정되면 서비스 상담을 거쳐 서비스 제공계획을 수립해 생활지원사가 가구방문을 통해 맞춤서비스를 제공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기지만 어버이날의 맞이하여 다시 한 번 어버이의 고마운 마음을 전하고 우리의 미풍양속을 잘 계승·발전시켜 나가면 우리 지역사회는 서로가 서로에게 힘이 되어 어려운 시기를 함께 잘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