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창나래학교, 특수교육대상학생 졸업 후 취업시스템 구축거창사회복지협의회와 협약체결

거창나래학교(교장 김영미)는 8일 시청각실에서 사회복지법인 거창군 사회복지협의회와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

거창나래학교는 전공과 교육을 통해 특수교육대상학생들에게 다양한 직업 관련 기술을 가르쳐 졸업 후 원활한 사회통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학교에서 배운 직업 관련 기술을 현장실습을 통해 학생 개개인의 기능적 기술향상과 사회성을 계발하기 위해 지역사회의 다양한 업체들과 끊임없는 교류를 시도하고 있다.

김영미 거창나래학교 교장은 “학생들이 초·중·고 전공과 과정을 거쳐 사회로 나가기 전 다양한 현장실습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교육공동체와 지역사회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특수교육대상학생의 졸업 후 취업시스템 체제 구축을 위한 첫 발걸음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진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사회복지법인 거창군사회복지협의회에서 운영하는 좋은 이웃들 사업은 지역사회 민간자원을 체계적으로 활용하여 소외된 우리 이웃에 대한 지역사회의 관심과 복지 체감도를 높이기 위해 진행하는 사업으로 지역 주민들을 중심으로 구성된 봉사단이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