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지리산국립공원, 여름 성수기 특별대책 추진
지리산국립공원 경남사무소 전경.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소장 김임규)는 24일 여름 성수기를 맞아 지리산을 찾는 국민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탐방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성수기 공원관리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리산국립공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주요 탐방로 및 야영장 입구에서 탐방객 체온과 증상여부를 확인하고, 비대면 응대시스템 구축 등 탐방객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한 탐방객이 집중되는 구간에서 공원환경을 훼손하고 건전한 탐방문화를 저해하는 불법·무질서 행위를 대상으로 집중 단속한다. 위반 시에는 자연공원법에 따라 과태료가 부과된다.

조두행 자원보전과장은 “지리산국립공원의 우수한 생태계를 보호하면서도 사람들에게 좋은 휴식처가 될 수 있는 건전한 탐방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탐방객들의 협조가 필요한 상황”이라며 “청정한 지리산국립공원 탐방을 통해 활력을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