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박항서 감독 베트남 훈장… 고향주민들 일제히 축하

박항서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외국인 지도자 최초로 베트남 정부의 2급 노동훈장을 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고향인 생초면을 비롯해 산청군 전역에는 ‘쌀딩크, 국민 파파’ 박 감독의 수훈 소식을 축하하는 현수막이 일제히 내걸며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