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전시
거창박물관 ‘천영선, 꿈꾸는 민화 이야기’ 특별전소장작품 30점… 내달 20일까지
비천도.

거창박물관에서는 2020기획전으로 개인 소장자의 자료를 출품 받아 오는 10월20일부터 11월20일까지 별관 2층 기획전시실에서 ‘천영선, 꿈꾸는 민화 이야기 특별전’을 개최한다.

이번 특별전은 거창에서 꾸준히 민화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천영선(52·민화갤러리 운영) 작가의 소장자료 30여 점으로 꾸며지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책가도.

전시품은 선비의 사랑방을 장식하는 책가도를 비롯해 갈대와 기러기를 소재로 한 노안도, 부모의 10가지 은혜를 담은 부모은중경, 사불상도, 길이 6미터의 비천도, 꽃중에 으뜸이라 하는 모란을 그린 모란도, 백 명의 어린아이가 노는 모습을 그린 백동자도 등 대표적인 민화 작품들이 즐비하여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부모은중경.

게다가 천영선 작가는 민화와 더불어 불화에도 남다른 조예가 깊어 수월관음도, 연화관음도, 기룡관음도, 동진보살(불법을 수호하는 보살) 등도 다양하게 선보여 불교문화를 엿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거창박물관 기획전은 지역성을 갖춘 자료 위주로 매년 특별전을 펼치고 있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새로운 볼거리와 문화 향수 기회의 장이 되기를 누리기를 기대하고 있다. 문의사항은 거창박물관(940-8740).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