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람들
거창·함양·합천 서민층 의료서비스진료비와 종합검진비 지원

거창군은 서부권(거창·함양·합천) 의료급여수급자, 차상위, 다문화 가족 등 서민층과 여성농업인의 의료비 경감으로 건강권 강화를 위해 의료비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서민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은 바쁜 농업일상에서 소외 될 수 있는 여성농업인들과 서민층을 대상으로 진료비와 종합 검진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전액 도비로 지원된다.

해당사업은 서민층 종합검진사업과 여성농업인 진료비 지원사업 두 가지로, ‘서민층’은 만 41세 이상이며 본인부담금 1인당 18만원, ‘여성농업인’은 바우처 대상자 중 만 21~70세로 1인당 50만원 범위 내에서 진료비 중 본인부담금 50%가 지원된다.

의료비를 지원받기 위해서는 여성농업인 바우처 카드나 본인 신분증을 지참하여 거창 적십자병원에 직접 방문하여 진료를 받으면 된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