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함양경찰서 책임수사 앞장선다… 신임수사관 4명 명함제작수사부서 기피현상에 따른 격려
함양경찰서는 3일 수사부서 기피현상에 따른 책임수사를 강화하고 격려하기 위해 수사관 4명에게 명함을 제작해 전달했다. <사진: 함양경찰서>

함양경찰서는 3일 수사관으로서의 자긍심 고취와 책임수사풍토 조성을 위해 신임 수사관 4명에게 명함을 제작해 전달하고, 오찬을 함께 하며 격려했다고 밝혔다.

대상 경찰관은 이번 인사에서 수사부서로 전입한 수사과 박은아 순경, 정동현 순경, 배가현 생활안전과 여성청소년수사팀 경장, 이현담 순경 등이다.

이번 행사는 최근 수사부서 기피현상에 따른 신임직원 격려와 함께 급변하는 수사환경에서 신속한 적응을 당부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이다.

서상태 함양경찰서 서장은 “올해는 수사제도 대변혁의 시기로 수사관이나 사건관계인 모두 혼란스러울 수 있다. 처음부터 업무를 잘 배워 본인의 명함을 당당하게 전할 수 있는 유능한 수사관으로 성장하기 바란다”며 당부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