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람들
거창대학, MZ세대 눈높이 ‘메타버스’ 특강선배가 알려주는 대학생활
메타버스를 활용하는 특강 모습. <사진: 거창대학>

경남도립거창대학(총장 박유동)이 지난 8일 메타버스(Metaverse)를 활용한 ‘선배 멘토링 특강’을 개최했다. 메타버스는 가공, 추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세계·우주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현실세계와 같은 활동이 이뤄지는 3차원 가상세계를 뜻한다.

이날 개최된 ‘메타버스를 활용한 선배 멘토링 특강’은 메타버스 플랫폼인 이프랜드를 활용하여 메타버스 공간에서 비대면으로 실시했다.

특강은 경남도립거창대학 홍석원 기획평가팀장(경남도립거창대학 2회 졸업생)이 강연자로 나서 메타버스에 대한 소개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는 사례를 소개하고, 선배가 알려주는 대학생활의 노하우와 학생들이 겪고 있는 고민들을 함께 공유하고 대화를 나누는 방식으로 진행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특강에 참여한 간호학과 1학년 김가영 학생은 “메타버스에서 특강이 이뤄질 수 있다는 점이 새로웠고, 가상공간 안에서도 실시간 소통이 가능해 더욱 집중해서 참여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박유동 총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에 맞춘 교육혁신을 위해 노력 중”이라며 “향후 메타버스와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등을 접목시켜 실습중심의 융·복합 교육을 강화하고 학생들의 대학 생활에도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더욱 확대시켜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