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사진
완연한 봄 ‘청보리 물결’

춘분을 지나자마자 따뜻한 봄의 기운이 겨우내 덮여 있던 수풀 속에서 고개를 내민다. 산수유를 시작으로 목련도 고개를 내밀며 곳곳에서 봄의 합창이 들려오고 있다. 벚꽃도 꽃망울을 내밀며 손님맞이 채비에 나섰다. 봄은 희망이고, 생명이다. 상춘객을 맞이하기 위해 함양군 상림공원 청보리밭에서 인부들이 비료를 주고 있다. <사진: 김용만 함양군청 주무관>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