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구인모 측 “편파·왜곡보도 지역신문 검찰 고발 예정”

국민의힘 구인모 거창군수 후보 캠프 측이 편파·왜곡 보도로 여론을 호도하는 지역신문에 대해 철퇴를 예고했다.

구인모 캠프는 6일 "거창 A신문의 편파·왜곡보도와 불법 대량살포 등에 대해 위법성을 검토해 검찰에 고발하고, 언론중재위원회 제소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캠프 측은 “A신문이 편향된 어조로 특정 후보를 홍보해 온 점과 대량살포, 위법성 의심에 대해서는 구체적 사례수집과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카드 형식의 광고 방식으로 게시하고 있는 등 자극적이고 단정적인 방식으로 여론을 왜곡한다”며 “관내 상가와 차량 기관 등에 무차별 대량 살포하고 특정 후보자에게 유리·불리하게 할 의도성의 기사를 게재해 특정 후보자를 당선, 낙선 되게 할 목적이 의심된다”고 지적했다.

한편 A신문은 “구인모 거창군수 후보가 경남경찰청과 중앙선관위에 ‘공직선거법위반’으로 “조사중(조사진행중), 다수의 사람들도 주요 참고인으로 소환조사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고 6일자 신문 1면에 보도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