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지리산 향기 담은 농뚜레일 함양 투어 시작

‘농뚜레일’ 함께하는 기차여행
개평마을, 마천 흑돼지촌 관광

농촌체험 기차여행 ‘농뚜레일’이 전국 처음으로 함양에서 운영을 시작했다. <사진: 함양군>

농촌체험 기차여행 ‘농뚜레일’이 전국에서 처음으로 함양에서 운영을 시작했다.

함양군은 7일 농뚜레일은 서울에서 기차를 타고 대전역 도착 후 관광버스로 함양을 관광하는 코스로 36명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여행객들은 함양 지리산 마천에 도착하여 원조흑돼지의 맛을 느낀 후, 대봉산 모노레일에 탑승하여 대봉산 정상에서 지리산까지 탁 트인 자연경관과 무르익는 봄꽃을 감상하며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또 지곡면 개평한옥농촌체험마을에서 화전을 부쳐봄으로써 봄 향기를 가득 느끼고 돌아갔다.

농뚜레일 기차여행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주춤 하였지만 이번 함양 투어를 시작으로 전국 5개 지역에서 농뚜레일 기차여행이 이루어질 계획이다.

함양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쳐있던 시민들 모두가 기다리던 여행을 함양에서 첫 시작을 알리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함양이 가진 멋진 자연경관과 특색 있는 먹거리를 활용하여 체험과 힐링을 모두 할 수 있는 지속적인 농촌체험 상품개발을 통해 함양을 더욱 알리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