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무더운 여름은 가라’ 합천영상테마파크 주말 이벤트

12명의 합천 놈놈놈 캐릭터
산적·해적 변신 즐거움 선사

합천영상테마파크는 8월 28일까지 여름시즌 주말·공휴일 이벤트를 실시하기로 했다. <사진: 합천군>

합천영상테마파크에서 무더운 여름을 맞이해 새로운 여름시즌 이벤트가 시작됐다. 2일 합천군에 따르면 여름시즌 이벤트는 6월 4일부터 8월 28일까지 주말 및 공휴일에 합천영상테마파크에서 ‘산적 vs 해적 석빙고를 사수하라’ 콘텐츠로 진행된다.

기존 12명의 ‘합천놈놈놈’ 캐릭터들이 개화기 의상에서 조선시대 산적과 해적으로 변신하여 캐릭터들과 즐기는 시원하고 짜릿한 체험콘텐츠까지 마련하여 무더위를 날릴 수 있는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대폭 강화된 것이 특징이다.

캐릭터 콘텐츠로는 오후 2시 반도호텔에서 출발하여 경성역까지 이어지는 퍼레이드 공연 ’석빙고대첩: 산전수전’은 해적선을 타고 산적들의 석빙고를 털기 위한 해적들의 좌충우돌 모험을 주제로 방문객들에게 즐거움과 재미를 주며 한편의 뮤지컬과 같은 공연을 선사한다.

또 1일 2회 오후 1시, 3시에는 ‘사라진 얼음을 찾아서!’라는 콘텐츠로 합천영상테마파크 내 5곳에 숨겨져 있는 스탬프 얼음을 찾아 사진 촬영 후 합천놈놈놈 캐릭터에게 인증을 하면 4계절 뱃지 이벤트인 여름 뱃지를 획득 할 수 있다.

체험 콘텐츠로는 대나무 물총 만들기(체험료 2000원)를 운영하면서 캐릭터 콘셉트에 맞춘 산적팀 대 해적팀으로 진행되는 물총대전이 무더운 여름을 날려줄 것으로 기대된다. 관람객들이 직접 가져온 일반 물총으로도 참여가 가능하다.

이외에도 산적과 해적의 캐릭터들이 관람객들에게 무료로 나누어 주는 풍선 이벤트와 합천영상테마파크 전역에서 볼 수 있는 물을 이용한 워터퍼포먼스를 즐길 수 있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