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창국제연극제, 해외 133개국 10개 언어로 소개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
코리아넷 뉴스 등재, 소식 전해

거창국제연극제가 해외 133개국 10개 언어로 소개됐다. 사진은 수승대 구연서원에서 열린 공연모습. <사진: 거창군>

‘비긴 어게인(BEGIN AGAIN) 또 다른 세상, 꿈꾸는 열정’이라는 주제로 지난달 22일에 개막한 ‘제32회 거창국제연극제’가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 코리아넷에 등재되어 화제다.

해외문화홍보원(KOCIS)은 한국의 아름다운 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국가 간 문화교류를 확대하기 위한 문화체육관광부 소속 정부기관으로, 전 세계 28개국 33개 한국문화원과 함께 한국문화의 가치를 세계인들에게 전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지난 6월 28일에는 거창 출신 이종률 해외문화홍보원 해외문화홍보기획관이 거창을 방문하여 구인모 거창군수와 수승대 일원을 둘러보고 거창국제연극제에 관한 인터뷰도 진행했다.

또한 해외문화홍보원 취재기자가 거창에 상주하면서 연극제 기간 동안 개막식 등 거창국제연극제 관련 취재를 하여 다양한 소식을 전하고 있다.

해외문화홍보원은 거창국제연극제 후원기관으로서 월 133개국 150만명이 방문하고 조회수 월 800만회 상회하는 정부대표 다국어 포털 ‘코리아넷(korea.net)’에 6월 21일과 7월 13일 두 차례에 걸쳐 거창국제연극제 소식을 올려 해외에 소개했다.

영어, 중국어, 한국어 등 10개 언어로 소개가 되며, 외국인 한류 팬들이 관심가지도록 거창 출신 BTS ‘뷔’와 거창고 출신 ‘강동원’도 부각시켜 해시태그도 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거창국제연극제가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주목하고 있고, 여름 무더위에 수승대에서 자연, 인간, 연극이 하나 되는 야외여름축제를 많은 분들이 찾아주시고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