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김태호 의원, 지역구 비판여론 경청 ‘소통 행보’

중앙정치 일정 등으로 인해
지역구 자주 찾지 못해 송구

김태호 의원이 지난달 22일 주요당직자 간담회에서 자신에 대한 비판적인 쓴소리와 중앙정치 활동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독자제공>

국민의힘 김태호(산청·함양·거창·합천) 의원이 당선된 후 지역구의 한 공식 행사에 처음으로 참석, 쓴소리의 주민 소통 행보로 주목을 받았다.

김 의원은 지난달 22일 주요당직자 간담회 자리에서 “오늘 당선되고 공식 행사인 한농연 가족행사에 처음으로 참석해 첫 인사를 이렇게 했다”며 “당선시켜주니까 꼬라지도 안보이고, 그렇다고 TV에도 자주 나오는 것도 아니고, 뭐하는지 모르겠다는 (주민)표현의 생각 그대로 솔직히 고백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이어 “그렇지만은 틀림없이 마음은 그렇지 않다. 오리가 가만히 있지 않고 물을 젓듯이 저도 그렇다”며 “정치는 그냥 말을 한다고 되는 것은 아니다. 결국엔 성공의 조건은 물밑에서 만들어 놓고 그때 한발 내딛는 것이 그게 제대로 된 정치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그러면서 “그냥 이번에 뭐 대표를 해본다. 또 원내대표를 해본다. 이런 말은 안 어울린다”며 “(대권)시작하는 모든 준비가 돼야 된다”고 대권을 향한 준비의 속내도 숨지지 않았다.

김 의원은 “저도 이제 뭔가 조급하게 할 수도 있지만 연말쯤 되면 다른 방향 같은 게 좀 잡히지 않겠느냐”며 “그리고 지금은 윤석렬 대통령 시대고 내가 아무리 노력해도 윤석렬 대통령과의 신뢰의 교감이 없으면 일을 실제 한걸음 내딛을 수가 없다”고 윤 대통령과 신뢰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 의원은 또 “제가 실제 자주 내려올 수 없다. 제 속으로는 헉헉된다. 서울에서 여의도 바닥에서 국회의원 한사람 한사람 어울려서 술도 대작해야 되고, 서로 가슴속으로 교류하고 신뢰를 쌓아가는 과정이 필요하다”며 “그래서 자주 오지 못하고, 처음이라는 자체가 미안한 마음이다”고 주민들께 양해도 구했다.

김 의원의 이날 이같은 발언은 자신에 대한 비판적인 지역 여론을 사실상 인정하고 스스로 고백하면서 대권을 향한 준비에 중앙정치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지역구를 자주 찾지 못하는 지역구 주민들께 미안함의 양해를 구한 것으로 풀이된다.

/경남일보=이용구 기자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깨군민 2022-08-04 09:40:08

    지역에서 대권후보 당대표
    도전할 사람이 그리 은가
    박수치고 응원도 모자랄 판국에
    ..... 어휴 안타깝다. 어휴.
    공천 못 받았다고 무조건 반대는
    .........
    이건 아니라고 봅니다!!!   삭제

    • 왕산또라이 2022-08-03 21:42:08

      산청군수전과8범 공천
      서춘수낙선공천 할말이 뭐가 있겄쑤....이준서기까지 불러 지원유세까지해도 떠러진 함양서춘수!의원님 제발 함양이나 산청에선 안보이길 빌고비나이다.   삭제

      • 박아무개 2022-08-03 07:59:33

        분수를 알고
        주민 위한 정치를 하세요
        국회의원도 과분합니다.
        바둑이보다는 조금 낫고요.
        국어인데 이렇게 어렵기도
        참 어렵겠습니다.   삭제

        • 초등학생 2022-08-02 20:41:48

          국어를 배우면 주제를 알고 산수를 배우면 분수를 안다고 하는데.. 쯧쯧   삭제

          • 봉사자 2022-08-02 20:33:17

            여보시요.
            당장 한치앞도 모르는 세상 담 총선때 국회의원 출마해도 당선확률 없는 분이. 무슨 대권후보. 현실을 직시하시요.말만 번지르르.지역구 군민한테도 인정 못 받으시면서 대권..
            임기동안 세비받으시면서 본연의 역할이나 제대로하시소.   삭제

            • 상림 2022-08-02 16:58:20

              군수선거때 함양자주왔는데 무신소리 ㅋ   삭제

              • 지나가다 2022-08-02 16:07:25

                술대작 접대받는다고 못오나보네 공천이나 똑바로해라 이번지방선거에서 공천하는꼬라지하고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