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창군, 오는 9월 여성친화도시 신청 나선다

계획수립 중간보고회 열어
군민이 체감하는 사업발굴

거창군이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 계획수립을 위한 중간보고회를 열었다. <사진: 거창군>

거창군은 지난달 27일 군청 상황실에서 ‘거창군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 계획수립’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정책과제 관련 군 관계자, 지역자문가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구수행기관인 경상남도여성가족재단 오지혜 연구원의 중간진행상황 및 향후 추진계획 보고, 질의응답, 의견수렴 순으로 진행됐다.

경남여성가족재단은 지난 5월 거창군 여건과 환경 분석을 시작으로 군민 설문조사, 전문가 초점집단면접, 지역특화사업 발굴을 위한 현장조사 등을 실시했다.

이를 통해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정책과제 발굴 및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 계획(안)을 작성했으며, 지금까지의 주요연구 결과보고와 발굴한 정책과제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중간보고회를 마련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마지막까지 좋은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전 부서가 힘을 모아주시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거창군은 이번 중간보고회에서 나온 여러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다음달 최종보고서를 바탕으로 거창군의 특색을 살린 대표사업을 더욱 발전시켜, 9월 초 여성친화도시 지정을 신청할 계획이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