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사진
다섯 가지 맛, 오미자 수확

오미자는 단맛, 신맛, 쓴맛, 짠맛, 떫은맛의 다섯 가지 맛을 모두 맛볼 수 있다. 껍질은 달달한 동시에 짭짤하며, 과육은 신맛이 강한다. 함양·거창 등 덕유산 일대에서 많이 자라는 오미자는 특유의 새콤함이 입안에 퍼질 때 기분마저 좋아진다. 지난 14일 함양군 백전면 강산골 직골농장에서 강석구씨 부부가 해발 700m 고지에서 오미자를 수확하고 있다. <사진: 김용만 함양군청 주무관>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