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합천군보건소, 감염병관리 ‘우수기관’ 선정

원스톱 의료기관 9개소 운영
소방서 등 비상연락망 구축

합천군보건소가 질병관리청에서 시행한 감염병관리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경남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사진: 합천군>

합천군이 질병관리청에서 시행한 2022년도 감염병 관리 종합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경상남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21일 합천군에 따르면 2019년부터 질병관리청에서 실시하는 감염병 관리 및 대응 분야 종합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국무총리, 보건복지부장관, 질병관리청장 등의 기관 표창을 받았다.

올해 감염병 관리 평가항목은 코로나19 발생대응 및 감염병관리(6개항목) 서면평가방식으로 결정됐다. 합천군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코로나19 상황실, 선별진료소 운영(8만9355건) 및 감염취약시설 선제검사(104회 4만9238건) 실시, 확진자의 빠른 치료와 증상악화 방지를 위해 중증도에 따른 병상 배정, 노인 인구가 많은 지역적 특성을 감안하여 70세 이상 홀로 사는 재택치료자 건강상태 모니터링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최선을 다해 왔다.

또한 원스톱 의료기관 9개소 및 먹는 치료제 취급 약국 7개소 운영, 응급환자 대응을 위한 지역의료협의체 구성으로 보건소·소방서·의료기관 간 비상연락망을 구축하는 등 민간과 정부 기관이 함께하는 감염병 관리를 수행해 왔다.

이미경 합천군보건소장은 “코로나19가 종식되는 그날까지 방역수칙 준수 및 예방접종 참여 등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