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합천군 ‘여성친화도시’ 만든다… 도 여성가족재단과 협약체결

5대 목표과제와 지역특성 분석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 모집
정책제안·홍보활동 등 군정참여

합천군이 10일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경남도 여성가족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5대 목표과제를 발굴하기로 했다. <사진: 합천군>

합천군은 10일 경남도 여성가족재단과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 기본계획수립’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김윤철 합천군수를 비롯하여 정연희 경상남도 여성가족재단 대표이사, 김현미 경상남도 여성정책과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합천군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기본계획 수립 및 5대 목표과제 발굴 등에 관한 연구협약을 체결했다.

여성친화도시에서 ‘여성’은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상징적인 의미이며, 여성친화도시 조성은 단순히 ‘여성’만을 위한 사업이 아닌 사회 전체의 돌봄과 안전이 보장되면서 지역 정책에 누구나 평등하게 참여하여 그 혜택이 모든 군민들에게 돌아가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경상남도 여성가족재단에서는 합천군의 여성친화도시 정책방향·추진체계 구축, 지역특화사업 발굴 및 지역특성 분석을 통한 세부실천 과제 발굴 등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 기본계획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

합천군은 올해 하반기 여성친화도시 신규 협약 신청을 앞두고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 기본계획 수립’ 연구결과를 토대로 △양성평등 추진기반 구축 △여성의 경제·사회 참여 확대 △지역사회 안전 증진 △가족친화(돌봄) 환경 조성 △여성의 지역사회 활동역량 강화 등 5개 분야에서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김윤철 합천군수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우리 지역의 특성과 군민의 욕구가 반영된 중장기 기본계획이 수립·추진되어 군민의 삶의 질이 향상되고 온 가족이 행복한 합천을 만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합천군은 군민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여성친화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발전적인 정책 제안 및 군정 모니터링 등 활동을 수행할 군민참여단을 이달 19일까지 공개모집한다.

모집인원은 30명 이내로 여성친화도시에 관심을 갖고 적극적인 활동과 참여가 가능한 군민으로 군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군청 노인아동여성과(여성청소년담당)에 방문·우편 접수 또는 이메일(moon1466@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군민참여단 임기는 2년으로 일상생활 속 성별 불균형 요소 및 생활 불편사항을 발굴하고, 여성친화도시 추진사업에 대한 주민의견수렴과 모니터링을 반영한 정책개선 의견제시 등 여성친화적 지역문화 확산을 위한 공감대 형성과 홍보활동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