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한미동맹 70주년 기념 결의안 의결

김태호,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
“여야합의 결의안 상당한 의미”

김태호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이 상임위 전체 회의를 주관하고 있다. <사진: 김태호 의원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위원장 김태호)는 17일 전체회의를 열어 ‘한미동맹 70주년 기념 양국 관계 지속발전 촉구 특별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한국전쟁의 포화 속에서 공동의 피와 희생을 통해 1953년 태동한 한미동맹은 70년간 대한민국의 민주화와 경제성장의 기틀이 되었을 뿐만 아니라, 세계 평화와 번영의 핵심축이 되어왔다.

최근 한미동맹은 기존의 군사안보 동맹을 넘어 경제·사회·문화·과학·기술 등의 분야로까지 협력을 확장하며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발전했다.

이날 의결된 ‘한미동맹 70주년 기념 양국 관계 지속발전 촉구 특별결의안’은 △양국의 공동번영을 위하여 동맹관계의 호혜적인 확대·발전이 필요함을 천명하고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의 성실한 이행을 위한 국회 차원의 법적·제도적 뒷받침을 다짐하며 △북한의 고도화되고 있는 핵·미사일 위협에 맞서 양국 정부에 효과적인 억제체계 구축과 동시에 북한과의 대화를 통해 항구적인 평화정착을 위해 노력할 것을 촉구하고 △경제안보동맹이자 기술동맹으로써 핵심·신흥기술과 사이버 안보 협력, 경제·에너지 안보협력을 심화해 나갈 것을 양국 정부에 촉구하는 내용 등을 담았다.

김태호 위원장은 “한미동맹은 피로 맺은 혈맹이자 세계적으로 가장 모범적인 동맹으로 평가받고 있다”면서 “한미동맹 70주년을 맞아 국회가 여야 합의로 한미동맹의 글로벌 포괄적 전략 동맹의로의 격상을 환영하며 적극 뒷받침하기로 한 것은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