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람들
거창·합천군, 대만 인바운드 여행관계자 팸투어 참여대구국제공항 외국인 관광객 대상
대만 인바운드 여행관계자 팸투어 참여자들이 거창Y자형 출렁다리를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거창군>

거창군은 18일부터 20일까지 경상남도 관광재단이 추진하는 대만 인바운드 여행관계자 팸투어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팸투어는 대구국제공항을 기점으로 외국인 관광객 대상 경남 체류형 코스개발을 위한 것으로 거창군을 비롯한 진주시, 통영시, 합천군이 참여했다.

거창군은 대구국제공항에서 가까운 거리적 이점을 강조하며 첫 번째 코스로 2023-2024 한국관광100선에 선정된 거창 항노화힐링랜드를 방문해 문화관광해설사의 재미있는 문화관광 이야기와 함께 명소 Y자형 출렁다리를 건넜다.

이어진 코스로 해플스팜사이더리를 방문해 거창군 특산물인 사과를 주재료로 만든 사과햄버그스테이크와 애플사이더로 점심을 즐겼고, 식사 후에는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거창군 해아림 산업관광 공연팀 ‘거창버스킹’의 음악공연이 펼쳐졌다.

마지막으로 고목의 사과밭이 재탄생된 사과 와이너리 양조장 투어로 거창군 팸투어 일정을 마쳤으며, 이어서 합천군에서 팸투어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