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람들
강대수 합천군협의회장, 대한민국 주민자치대회 ‘대상’

요양원 안보내기 운동 등 추진
지역문제 스스로 해결하며 고민

강대수 합천군주민자치협의회 회장이 12일 열린 ‘대한민국 주민자치 대회’에서 마을사업 분야 대상을 수상했다. <사진: 합천군>

합천군은 강대수 합천군주민자치협의회 회장이 (사)한국주민자치중앙회와 (사)한국주민자치학회 주최로 지난 12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개최된 ‘제12회 대한민국 주민자치 대회’에서 마을사업 분야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한국의 주민자치 전통을 널리 알리고 그 취지를 계승해 주민자치 실질화를 앞당기고 주민자치의 날을 공식적인 국가기념일로 제정하기 위한 초석을 마련하고자 개최됐다. 이철우 경북도지사의 특강, 주민자치의 날 선포식, 2023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 시상 순으로 진행됐다.

강대수 주민자치협의회장은 어르신들만 남은 고향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마음의 고향만들기, 요양원 안보내기 운동 등을 추진해 지역 문제를 스스로 해결하며 대병면 주민들이 행복할 수 있도록 마을사업을 훌륭히 이끌었다는 공적을 인정받아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그는 “마을 발전을 위해서 작은 힘이지만 할 수 있는 일들을 실천해 온 것인데 예상치 못하게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하고, 앞으로도 주민들의 수요에 맞춰 실질적 주민자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주민자치대상은 학술·정책·사업 등 주민자치 각 분야에 기여한 학자, 주민자치위원, 정책담당자 등을 선정해 동기부여를 통해 주민자치 발전을 효과적으로 견인하기 위한 시상이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