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람들
산청 ‘씻어나온 버블오디’ 홈쇼핑서 대박1시간 만에 9000만원 매출
산청군양잠농업조합이 판매한 ‘씻어나온 버블오디’가 홈쇼핑에서 대박 상품으로 인기를 끌었다. <사진: 산청군양잠농업조합>

산청군양잠농업협동조합(대표 강용수)이 보관과 섭취가 편하게 만든 ‘씻어나온 버블오디’가 공영홈쇼핑에서 50분만에 8977만원의 판매고를 올렸다.

산청군과 양잠농협은 지난 12일 공영홈쇼핑을 통해 판매한 버블오디 제품(1㎏ 5팩, 택배비 포함 3만9900원)이 방송 50분 만에 2250세트가 판매됐다고 15일 밝혔다. 산청군은 경남도의 ‘지역우수농식품 TV홈쇼핑 지원사업’을 통해 이번 공영홍쇼핑 방송을 진행했다.

‘씻어나온 버블 오디’는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 오염으로 수확 후 바로 먹기를 꺼려하는 소비자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산청양잠조합의 ‘버블 오디’는 기존 오디 수확 후 ‘급속냉동-포장’하는 방식에서 ‘버블세척-개별급속냉동-선별-진공포장’이라는 차별화된 전처리 시스템을 도입했다. 이로써 오디에 묻은 먼지와 이물질을 제거하는 한편 개별 급속냉동과 진공포장으로 유통과정에서 과실이 물러지는 현상을 크게 줄여 상품성과 소비자 편의성을 높였다.

양잠조합 관계자는 “‘씻어나온 오디’는 전국에서도 찾아보기 힘든 깨끗하고 먹기 편한 안전 건강식품이다”며 “앞으로도 더 좋은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산청양잠조합은 자연주의 농법을 도입해 무농약인증 오디와 우수제품(GAP) 인증 오디를 생산하고 있다. 매년 무농약 인증 검사를 시행하고 있어 믿고 먹을 수 있는 제품을 만들고 있다는 평가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