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77건)
유권자 각자의 마음속에 VAR을 설치해보자
최근 손흥민, 이강인 등 대한민국 축구선수들의 맹활약으로 밤잠 설치는 국민들이 많은 것 같다. 점심식사 시간에 동료들과 나누는 대화중에...
서부경남신문  |  2019-06-12 22:03
라인
"우리의 아이를 지켜주세요"
인천에서 7개월 된 영아가 6일간 혼자 방치를 해서 결국 사망에 이르게 된 사건이 발생하면서 부모들이 아동을 학대, 방치하는 범죄의 심...
서부경남신문  |  2019-06-12 20:59
라인
지역 국회의원은 뭐하노, 오데갔노
남부내륙철도 건설이 가시화되자 이번에는 역사 선정을 놓고 합천군과 의령군, 경북 성주군과 고령군 등이 사활을 걸고 역사유치에 뛰어들었다...
서부경남신문  |  2019-06-04 18:38
라인
유교의 학문과 민간신앙에서 구복의 단절
5월에 있는 스승의 날의 기원은 유교문화에 있다. 기독교가 예수탄생을 기리기 위해 12월 성탄을 두고 있고, 불교에서 음력 4월8일로 ...
서부경남신문  |  2019-05-17 14:46
라인
소리없는 아우성 ‘사이버 불링’
최근 들어 시대의 흐름이 빠르게 변함에 따라 주변의 많은 산업·문화들이 급속도로 바뀌고 있는데, 가장 대표적인 것을 꼽자면 스마트폰 보...
서부경남신문  |  2019-04-29 19:57
라인
선출직 공직자 '다주택 보유' 기사를 쓰지 못했던 이유
지난달 28일 선출직들을 포함해 고위공직자들의 재산변동 신고내역이 공개됐다. 후폭풍이 만만치 않았다. 최정호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가 경기도 분당과 서울 강남에 아파트 한 채씩을 보유하고 세종시에 아파트 분양권을 소...
서부경남신문  |  2019-04-24 18:00
라인
봄철 농·임산물 절도에 멍드는 농심
봄철을 맞아 명산을 찾는 등산객이 늘어나고 이에 따른 농·임산물 피해가 증가하고 있어 농심이 멍들고 있다.따뜻해지는 봄이면 유명 등산로...
서부경남신문  |  2019-04-23 10:47
라인
봄꽃놀이, 운전자가 깜박하는 예방수칙
산과들엔 겨울 내내 얼어붙었던 동장군(冬將軍)은 사라지고 따듯한 봄 햇살아래 만물이 소생하면서 좋아하는 꽃을 찾아 산과들로 꽃놀이 삼매...
서부경남신문  |  2019-04-10 21:41
라인
그는 왜 군수출마를 했나?
지방선거는 지역의 지도자를 뽑는 선거이다. 경륜과 포부를 펴고자하는 사람이 많은 곳에는 경쟁이 있게 마련이다. 경쟁이 심하면, 축제가 되어야할 선거를 승리만을 목적으로 비열한 속임수의 수법을 사용하여 법정공방의 후유...
서부경남신문  |  2019-03-25 17:24
라인
대한이 살았다
전중이 일곱이 진흙색 일복 입고두 무릎 꿇고 앉아 하느님께 기도할 때접시 두 개 콩밥덩이 창문열고 던져줄 때피눈물로 기도했네 피눈물로 ...
서부경남신문  |  2019-03-18 20:45
라인
승리의 나비효과, 패배의 대한민국
우리가 믿고 싶었던 ‘정의’가민낯으로 까발리지는 씁쓸함 불과 올해 초까지만 해도 그의 별명은 ‘승츠비’였다....
서부경남신문  |  2019-03-18 20:42
라인
정원이 주는 행복
봄날이다.내가 사는 산청도 지리산 너머 봄바람이 불어온다. 군데군데 새싹이 돋는가 싶더니 어느새 꽃이 지천에 피기 시작한다. 우리집 마...
서부경남신문  |  2019-03-18 20:40
라인
정든 공직을 떠나면서
처음 산삼엑스포를 계획할 때많은 우려 속에서 시작했으나함양군 공무원 모두의 합심으로11년 만에 꿈이 현실로 이뤄져 ...
서부경남신문  |  2019-03-18 20:37
라인
부당이득은 모든 흔적을 남긴다
‘모든 접촉은 흔적을 남긴다’ 프랑스 법과학자 에드몽 로카르(1877∼1966)의 말이다. ‘범죄자는 자신도 모르게 단서를 남기...
서부경남신문  |  2019-03-18 20:35
라인
거창양민학살사건 배상입법 시급하다
전쟁에는 항상 죽음이 따른다. 한국전쟁 중에도 전투로 인한 많은 사상자가 났지만, 그 중에는 우리국군의 손에 의해 아무런 죄도 없는 민간인들이 영문도 모르는 채 집단 학살을 당한 경우도 많다.한국전쟁이 한창이던 19...
서부경남신문  |  2019-03-18 20:31
라인
함양군 인사의 '후유증'
이런 일은 ‘이장들의 반란’이 있었든지난해 하반기 인사 때의경험적 사실 한 페이지로 끝내야했다평생을 몸 바쳐 온 노병은 사라져도그가 계획한 전략들은 실행이 되어산삼엑스포로 지역이 일어서야 한다인사는 직원의 사기앙양과...
서부경남신문  |  2019-03-04 10:56
라인
글, 함부로 쓰면 안 된다
‘펜은 칼보다 강하다’는 말이 있다. 이 말은 1839년 영국 소설가이자 극작가인 에드워드 불워조지 리튼이 쓴 사극 ‘리슐리외 추기경’...
서부경남신문  |  2019-02-20 12:50
라인
인권, 그 이름 아래
인권은 사람이라면 누구나 태어나면서부터 당연히 가지는 기본적 권리이고 의미는 인간이 인간답게 살 기본적 권리 아니겠는가?세계 인권선언 ...
서부경남신문  |  2019-02-18 23:06
라인
"불안감의 불씨, 탄력순찰로 꺼트리자!"
경찰임용을 받은 지 1년도 되지 않던 어느 날이었다. 순찰차를 타고 논밭 사이로 만들어진 도로를 가로지르며, 시골 마을에 순찰을 돌던 ...
서부경남신문  |  2019-02-07 21:46
라인
대나무 숲길을 걷다
필봉산은 상림과 더불어 함양군민의 정원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연중 이른 새벽부터 밤늦게 까지 부담 없이 많은 사람이 찾는 곳이...
서부경남신문  |  2019-01-28 23:1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