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함양군 농식품 미국LA 수출 선적식

5개 업체 31개 품목 16만불
코로나19 속 수출 확대 기대

함양군은 5일 미국 LA로 수출하는 함양농산품 선적식을 가졌다. <사진: 함양군>

함양군은 미국 로스앤젤레스(LA)로 5개 업체, 31개 품목 16만불의 수출 선적을 가졌다.

5일 함양군에 따르면 서부권농기계임대사업소에서 서춘수 함양군수, 노기창 농협중앙회 함양군지부장, 함양농식품수출진흥협회 이종상 회장을 비롯한 회원사 대표 등 수출관계자 15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함양군 농식품을 미국 LA로 선적했다.

이번 수출은 5개 업체에서 생산한 우수 농식품 31개 품목이 미국LA에 위치한 함양군 안테나샵인 인산힐링(대표 안젤라 오)으로 수출 된다. 수출업체는 △지산식품(대표 김승교), △인산죽염(대표 최은아), △천령식품(대표 신판수), △지리산홍화인(대표 박연숙), △운림농원(대표 손영현)이다.

최근 코로나19의 여파로 수출길이 막혀 국내외 수출업체와 생산농가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함양군은 지난해 12월 함양군과 경상남도 미국LA사무소의 주관으로 실시한 해외바이어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진행한 성과로 이루어진 것이다.

서춘수 함양군수는“앞으로 시장개척단 운영, 온라인 수출상담회 등 사업을 통해 홍콩,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지역과 유럽시장을 집중 공략하여 실질적인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하겠으며, 그에 따른 후속 지원도 강화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함양군에서는 9월에 개최하는 함양산삼엑스포에 앞서 함양군 청정 농식품과 항노화제품을 알리고 코로나19 장기화 속 수출 물량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농식품 업체를 위해 상반기 내 해외바이어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