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람들
진병영 함양군수 당선인, 양파농가 찾아 일손돕기인수위원·진심캠프 20여명 참여

진병영 함양군수 당선인을 비롯해 인수위원들이 관내 양파 농가에서 일손돕기 행사를 가졌다.

16일 진병영 당선인 측에 따르면 6·1 지방선거 ‘진심캠프’ 관계자 등 20여명은 함양군 유림면 옥매리 차이마을 앞 민갑순 씨(여·73)의 양파밭 2필지 1300여평에서 일손을 도왔다.

일손돕기에는 진병영 당선인 부부와 이용기 군수직인수위원회 위원장 및 인수위원, 노창석 선대본부장과 진심캠프 관계자 등이 함께 참여했다.

진병영 당선인은 “많은 농가들이 일손부족으로 농사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 안타까운 마음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자 일손돕기를 하게됐다”면서 “계절노동자 확보 등으로 일손부족을 해결하고 농업인들의 영농애로를 덜어 드릴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홀로 살면서 양파농사를 짓고 있는 민갑순 씨는 “양파 수확을 앞두고 일손을 구하지 못해 걱정이 많았는데 이렇게 많은 분들이 도움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운 마을을 전했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