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사진
가을하늘과 통하는 길

길을 떠나는 모든 것이 가을이다. 낭만으로 떠나는 여행은 누구나 한 번쯤 꿈꿔보는 일이다. 발걸음이 교차하는 길을 걷다보면 마음이 잔잔해진다. 절기상 백로를 하루 앞둔 7일 거창군 남상면 거창창포원 가는 길에 파란 가을하늘과 뭉게구름이 가득하다. <사진: 김정중 거창군청 주무관>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