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합천군-합천우체국, 기금 융자취급 업무협약중소기업·소상공인 취급기관 확대
사진설명) 합천군과 합천우체국은 6일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육성기금 융자취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합천군>

 

합천군(군수 김윤철)은 합천우체국(국장 박재천)과 6일 합천군청 군수실에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육성기금 융자취급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합천군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육성기금’ 지원사업은 관내 사업장을 둔 중소기업에 최대 5억원까지, 소상공인에게 최대 5000만원까지 창업자금·일반경영자금 등 융자금에 대한 이자 일정분을 군에서 5년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은 기존 11개 융자취급기관에 합천우체국이 더해져 금융기관 간의 경쟁을 유도해 금리를 인하하고, 지원대상 업체의 금융기관 선택 기회 편익을 제공하기 위해 진행됐다. 또 지난 9월말 군 조례개정에 따른 후속조치에 해당한다.

김윤철 군수는 “합천우체국 참여와 내년부터 시행되는 이차보전금 지원율 상향으로 장기간 경기침체 및 고금리 부담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에게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합천군은 지난 10월 말 ‘제6회 합천군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육성기금 심의위원회’에서 융자금에 대한 이차보전금 지원율 3.0%를 3.5%로 상향 지원하는 안을 심의·의결해 내년 1월 1일부로 시행할 예정이다.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경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