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이홍기 “거창군 공무원 조직적 선거개입 의혹” 주장

경찰, 관련사안 대해 내사 중
사실일 경우 큰 파장 예상돼

이홍기 무소속 거창군수 후보가 24일 자신의 선거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거창군 공무원들이 조직적으로 선거에 개입하고 있다"며 관권선거 의혹을 주장했다. <사진: 이홍기 선거사무소>

이홍기 무소속 거창군수 후보가 24일 “6·1 지방선거에 출마한 구인모 후보의 토론회를 돕기 위해 공무원이 조직적으로 움직인 정황이 발생해 거창군 공무원들이 거창경찰서의 내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후보 측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구인모와 이홍기 후보의 방송 토론을 앞두고 공무원들이 구인모 후보의 공약에 대한 자료를 구인모 캠프에 만들어 줬으며, 이홍기 후보의 공약에 대한 반박 자료까지 만들어서 구인모 캠프에 전달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 후보 측은 이같은 내용은 내부고발자를 통해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후보 측은 “내부고발자로부터 입수한 자료에 의하면 생방송으로 진행될 후보자 방송토론을 앞두고 선거에 공무원들이 조직적으로 가담했다”며 “국민의힘 구인모 후보의 입장 및 공무원 선거 개입 의혹에 대해 명명백백 밝힐 것”을 촉구했다.

이 후보는 “A간부 공무원의 주도하에 B계장이 지시를 받아 각 부서별로 구인모 후보의 공약에 대한 자료를 각 부서별로 요청한 사실과, 더욱 놀라운 사실은 이홍기 후보의 공약에 대한 반박 자료를 만들 것을 각 부서별로 메신저를 통해 요청했다는 사실로 확인됐다”며 근거자료 일부를 공개했다

이어 “내부고발자에 따르면 구체적인 부서를 나열하면서 방송토론회 자료를 구인모 캠프에 제공했으며, 이홍기 후보의 공약에 대한 반박 자료를 만들어 달라고 메신저로 요청한 정황에 대한 증거도 받았다. 또 공무원간에 이런 부분에 대해서 이야기한 정황도 확인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구인모 후보는 자신의 지위를 이용해 공무원들이 조직적으로 구인모 후보의 공약자료를 만들고, 자신의 공약에 대한 반박자료를 만들어 구인모 후보 측에 전달했다면 명백한 직권남용 및 공직선거법 위반이며, 공무원 또한 공무원의 중립성을 위반한 중대한 선거범죄에 해당된다”고 강조했다.

이홍기 후보는 “구인모 후보는 거창군 공무원의 부정한 선거개입 의혹인 이 사안에 대해 즉각 그 진위를 밝히고, 내사중인 거창경찰서는 즉각 압수수색을 하여 관련자를 색출해 엄벌하지 않는다면 이번 지방선거는 부정으로 얼룩진 선거가 될 것이 자명하다”며 “선거법상 공무원은 정치적 중립을 엄격히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별취재팀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특별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거창군민 2022-05-26 08:30:40

    군청에 알아보지않고 네거티브하더니...
    군청 공무원이 뭐하는 사람인가 민원이 들어오면 민원을 해결해줘야하는거임   삭제

    • 구발장 2022-05-24 20:08:36

      고발 당하시면 어쩌시려고...
      상대는 고발왕...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